> 해설/진단
친환경 전기·수소차 및 자율주행 분야, R&D 지원 본격화총 24개 과제 279억원 투입
김호준 기자  |  reporter@igas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2.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미래차 핵심기술 확보

에너지 저장 기술·구동·전력변환·공조

 

   
 

미래 친환경 전기·수소차와 자율주행 분야에 대한 지원이 본격화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친환경 전기차·수소차의 핵심부품 기술개발과 자율주행산업 글로벌 기술강국 도약을 위해 ‘2021년도 신규 R&D 과제 지원’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전기차·자율차 등 미래차 핵심 기술 확보를 통한 자동차 기업의 지속성장과 기업경쟁력 제고를 위해 5개 사업의 신규 R&D 과제로 총 24개 과제에 279억원을 투입·지원된다.

먼저 전기차 대중화 시대 조기 개막을 위해 소비자 중심의 자생적 시장경쟁력을 갖는 안전하고 편리한 전기차·수소차의 핵심부품 개발 지원을 위해 11개 과제에 134억원이 투입된다. 또 전기차·수소차의 핵심기술인 에너지 저장 기술, 구동 및 전력변환 기술, 공조 및 열관리 기술, 수소연료전지 기술 분야 등 4개 분야 8개 과제에 104억원이 지원된다.

특히 전기자동차의 주행거리 증대를 위해 차량 경량화에 대응하는 배터리팩의 경량화 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공조 및 열 관리 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급속 충전·고출력에 대응하는 배터리 팩의 열관리 기술 개발을 지원한다. 더불어 냉난방 성능 제고를 위해 고효율 전동 압축기 기술, 탑승자의 열쾌적성 극대화를 위한 근접 공조 기술 개발에 R&D 자금이 지원될 예정이다. 아울러 대형 수소 상용차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연료전지 스택 내구성 확보 기술, 수소전기차용 대형 수소저장용기 성능 향상 및 가격저감 기술, 수소 저장시스템용 고압 대유량 요소 부품 기술, 수소 충전시간 단축 기술에도 집중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전기차용 배터리 사용 규모의 급격한 증가가 예상되고 전기차에서 탑재되었던 배터리는 차량용으로서 수명이 종료된 후에도 잔존가치를 갖고 있어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3개 과제에 30억원이 투입된다. 자동차가 아닌 다른 응용분야 저장장치로서의 효용을 위한 잔존가치 분석 기술, 재사용 배터리 모델 개발, 재사용 배터리 적용성 평가/검증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어 자율주행산업분야는 지난 1월 공고한 4개 부처 합동 예타사업인 ‘자율주행기술개발혁신사업’ 외에 3개의 신규사업에 총 847억원(2021년도 145억원)을 투입해 ▲초안전 플랫폼 ▲다목적 편의서비스 제공을 위한 핵심기술 확보와 ▲자율주행 언택트 서비스 활성화를 지원한다.

초안전 플랫폼은 자율주행차 국제안전기준에 대비해 자동차의 고장제어, 고장예지, 위험최소화운행, 비상운행 등 다중안전 기술 및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한 사업으로 5개 세부과제에 총 282억원(2021년도 58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또한 자율주행 다목적 편의서비스는 차량의 자율주행기능 고도화에 따라 모바일 오피스, 이동형 게임방, 라이브 광고판 등 자율주행차량을 기반으로 한 각종 서비스 제공을 위한 기술개발과 이를 실증하기 위한 것으로 3개 세부과제에 총 276억원(2021년도 39억원)을 지원한다. 이밖에 언택트 서비스는 공용 자율주행차량 플랫폼을 기반으로 무인상점, 헬스케어 등 비대면 서비스 실증 및 상용화를 위한 사업으로 5개 과제 총 289억원(2021년도 48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부는 이번 사업 등을 통해 전기·수소차의 핵심 기술과 자율주행자동차의 글로벌 선도 기술을 확보해 지속가능한 신시장 창출과 사업화가 촉진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번 신규 과제 외에도 올해 18개 사업 94개의 미래자동차 R&D사업 계속과제에 총 1,405억원을 지원하며 향후에도 미래자동차 산업을 주력수출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미래차 핵심기술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과제 접수기간은 2월 12일~2월 26일까지 예정이며 세부 과제제안서(RFP)는 산업기술R&D정보포털(itech.keit.re.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김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1
[Zoom in] 차세대 경제 패러다임으로 떠오른 ‘수소산업’
2
[제언] ‘유럽 에너지 위기, 러시아 의존에 벗어나야’
3
[Company news] SK머티리얼즈 에어플러스, 희가스 업사이클링 사업 진출
4
제이엔케이히터, 바이오가스 활용 수소 생산·유통 박차
5
[COMPANY NEWS] 창립 30주년 맞은 가스켐테크놀로지(주)
6
현대차그룹,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공급계약 체결
7
[제언] 수소시장 개척, 전력 공기업 참여 필수
8
안전보건公, 7,000여종 안전보건자료 목록집 제작·배포
9
‘국민에게 희망 주는 공사로 도약할 것’
10
Air Liquide, 벨기에 앤트워프에 CO₂ 수출허브 건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 : i가스저널 | 제호 : 온라인가스저널 | 등록번호 : 서울, 아53038 | 등록일자 : 2020년 5월 7일 | 발행인 : 이락순 | 편집인 : 김호준
주소 :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4로 18 마곡그랑트윈타워 B동 702호| 전화번호 : 02-2645-9701 | 발행일 : 2020년 5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
Copyright © 2004 아이가스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