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외동향
Linde listed in the 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 for 7th consecutive year
i가스저널  |  reporter@igas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Linde recently has been included in the 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 DJSI World und DJSI Europe for the seventh consecutive year.

The analysts at asset manager RobecoSAM have thus once again confirmed the industrial group’s leading role in the field of sustainability. This year, Linde achieved very good results for innovation management and product stewardship, as well as for its reporting on various social issues.

The DJSI World comprises the top 10 percent of the 2,500 largest companies in the S&P Global Broad Market Index. To be listed, the companies have to demonstrate continuous improvements in a variety of economic, ecological and social criteria.

In addition, Linde has again been listed in the FTSE4Good Indices. Only companies that meet strict 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standards are included in this index series.

 

i가스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1
[특집 진단] 액체산소, 질소 이어 액체탄산 및 헬륨 공급 위기 봉착
2
에어리퀴드, 여수산단에 새로운 수소플랜트 짓는다
3
[Zoom In Ⅰ] ‘에너지 블록체인’을 주목하라
4
[Issue] 공정위, Linde·Praxair 조건부 합병 승인
5
제이티, 특수가스 사업부문 매각
6
Air Products, 액체·벌크가스 가격 인상…헬륨도 인상 예고
7
[창간 18주년 기념축사] 생동감있는 취재와 사실 전달
8
Linde listed in the 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 for 7th consecutive year
9
수소경제 활성화 위한 ‘국회수소경제포럼’ 발족
10
[행사] ‘대한민국 에너지 혁신을 느끼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58-718) 서울시 양천구 목동동로 233-1, 1205호 (목동, 드림타워) | 전화 02)2602-9700 | 팩스 02)2602-9939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
Copyright © 2004 아이가스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