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가스와에너지
탄소중립 시대 해외자원개발 업계의 역할 모색‘2021 해외자원개발 심포지엄’ 개최
김호준 기자  |  reporter@igas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자원안보 개념·범위 재정립 및 자원안보 역량 강화

 

2050 탄소중립이라는 거대한 변화의 흐름 속에서 우리 해외자원개발 업계의 역할을 모색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해외자원개발협회(회장 채희봉)는 12월 9일 서울 용산 드래곤시티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탄소중립 시대의 해외자원개발 과제’를 주제로 ‘2021 해외자원개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해외자원개발 관련 기업·유관기관·학계 등 9개 기관 및 단체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한 이번 심포지엄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온·오프라인 동시진행으로 현장과 유튜브 생중계 방송을 병행했다.

이번 2021 해외자원개발 심포지엄에서는 2050년 탄소중립을 달성하기 위해 에너지전환이 추진되고 있는 시대적인 흐름 속에서 우리 자원개발업계가 풀어야 할 과제를 확인하고 앞으로의 방향을 설정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해외자원개발협회 부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한국광해광업공단 황규연 사장은 개회사에서 “심포지엄은 에너지·광물자원 관련 정부 및 다양한 업계 전문가들이 모여 각종 현안과 이슈 등을 논의하고 시장변화에 대응해 나갈 수 있는 방안을 함께 고민하고 공유하는 매우 중요한 자리”라며 “에너지·광물자원은 우리나라 경제발전의 버팀목이 돼온 제조업의 필수원료였고 성큼 다가온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는 국가 경쟁력과 직결되는 사안이기 때문에 에너지·광물자원의 안정적인 확보는 우리가 반드시 해결해야 할 과제”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산업통상자원부 강경성 에너지산업실장은 축사를 통해 “정부는 자원개발 기본계획을 차질없이 이행해 해외자원개발 산업의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한편 금융·세제 지원을 적극 추진해 기업의 성장을 뒷받침할 것”이라며 “국내외 환경 변화에 맞춰 자원안보의 개념과 범위를 재정립하고 자원안보 역량도 강화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심포지엄을 통해 해외자원개발 산업이 도약하고 자원안보를 튼튼히 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황운하 의원도 “한국은 에너지의 대부분을 수입하는 나라이기 때문에 에너지전환 과정에서 반드시 에너지의 안정적 공급, 에너지 안보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에너지 자원의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이를 위해 해외자원개발의 성장, 발전, 활성화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개막식 후 진행된 심포지엄에서는 ▲우드맥킨의 개빈 톰슨 부회장과 ▲엑손모빌 앤드류베리 부회장 ▲SK어스온 명성 대표의 기조발표가 이어졌다.

먼저 우드맥킨지 개빈톰슨 부회장은 석유·가스 회사들이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을 이루기 위해서 반드시 해야 하는 일,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어떻게 바뀌어야 하는지에 대해 발표하고 “E&P 회사들이 생존하고 번영하기 위해 자신만의 방식을 찾아 반드시 신속하게 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엑손모빌 앤드류 베리 부회장은 에너지전환 시대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천연가스, 아시아-태평양 CCS 허브 구축 등 탄소배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엑손모빌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발표하며 “천연가스가 저탄소 가스 및 재생에너지분야의 파트너로서 비용 효율적인 장기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SK어스온 명성 대표는 ‘SK earthon의 Green Transformation 전략’을 주제로 SK earthon이 추진하는 Green Transformation의 방향성, 핵심기술역량, SK earthon의 2030 비전에 대해 발표했다.

   
 

기조발표 이후에는 자원개발 세션, CCS와 수소에너지 세션, 국제협력 세션이 차례로 진행됐다.

우선 자원개발 세션은 ▲탄소중립-어떻게 달성할 수 있을까? ▲탄소중립이 가져올 에너지 금융시장 변화 ▲탄소중립 추진 및 에너지전환에 있어 에너지·광물자원의 핵심적인 역할 ▲수소 공급망 구축을 위한 자원개발기술의 역할 ▲국내 천연가스 개발 기반 수소에너지 추진 전략 등 총 5개의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또한 CCS와 수소에너지 세션은 ▲CCS 현황과 전망 ▲일본의 CCS 현황 ▲동해가스전의 CCS 융복합단지로의 전환 ▲해외 수소생산 현황과 전망 ▲수소 활용과 우리의 미래 등 총 5개의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이밖에 국제협력 세션은 ▲Japan’s Energy Transition Toward Carbon Neutrality in 2050 ▲Indonesia’s Energy Transition Policies ▲Mongolia’s Energy Transition Policies and Possible Means of Cooperation 등 총 3개의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기조 및 세션 발표 이외에도 해외자원개발인을 격려하고 사기를 진작하기 위한 ‘해외자원개발 유공자 포상’도 함께 거행됐다. 시상식에서는 한국석유공사 김요한 법인장, 한국가스공사 윤우진 차장, 인하대학교 신현돈 교수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각 분야에서 자원 확보를 위해 노력해온 10명에게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이 수여됐다.

이와 함께 해외자원개발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미래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제7회 해외자원개발 바로 알기 공모전’과 ‘자원개발 대학(원)생 우수논문’에 대한 시상도 함께 거행됐다.

 

김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1
[Issue] 의료용산소, 제2의 요소수 우려…보험수가 현실화 절실
2
[Hot News] 덕양, 맥쿼리자산운용에 매각
3
[Interview] 단일가스켐(주) 장세훈 대표이사
4
가스기술기준委 고압가스 제조·충전 분과 등 4개 분과 8종 상세기준 제·개정안 심의·의결
5
[Interview] ㈜로타렉스루스테크 진경진 대표이사
6
[인사동정] 한국광해광업공단
7
가스안전公, 국내 수소연료전지 제조사 유럽인증 획득 지원
8
가스안전公, 전문가들과 가스사고 예방 대책 논의
9
[인사동정] (주)덕양
10
가온셀, 사우디 수소사업 진출 가시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 : i가스저널 | 제호 : 온라인가스저널 | 등록번호 : 서울, 아53038 | 등록일자 : 2020년 5월 7일 | 발행인 : 이락순 | 편집인 : 김호준
주소 : 07995) 서울 양천구 목동동로 233-1, 1205호 | 전화번호 : 02-2602-9700 | 발행일 : 2020년 5월 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
Copyright © 2004 아이가스저널. All rights reserved.